본문 바로가기
만들기/피규어,돌,프라모델

처음으로 만든 커스텀 돌 + 모노노후 3탄

by 썰렁황제 2004. 8. 1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전부터 이런 커스텀 돌에 흥미가 많았지만, 돈도 없고, 얼굴 페인팅할 도구도 마땅치 않은데다 (리퀴텍스나 아크릴이 없었음) 결정적으로 모발 심다가 포기해 버려서 결국 한동안 바디만 두고 방치해 뒀었다가 이번에 월급 밀린 것을 받으면서 대규모 구입을 하게 되었다. (라고 해도 개수로는 정말 얼마 안되지만)

  구성은 은발 C형 헤드 + 보크스 EB Beauty 麗乳 Type + 추가 핸드 + EB New 용 큰발이다. 처음에는 가동성 좋은 EB New 바디를 쓰려고 했지만,팔뚝 부분의 회전 관절이 심하게 뻑뻑해서 포기하고 관절의 가동 제한이 심하지만 가슴과 복부의 표현이 훨씬 좋은 EB Beauty 바디로 교체했다.

  뭐 커스텀이라지만, 이것저것 부품을 조합해 준 것을 제외하면 본인이 한 것은 눈을 그려준 것 뿐... 상의는 텐시노스미카에서 구입한 것이고, 스타킹은 역시 같은 곳에서 구입한 차이나 드레스에 동봉된 것, 검은 색 치마는 마땅한 아랫도리가 없어 Pupee 시리즈의 해리포터 컨셉으로 나온 인형의 치마를 뺏어 입힌 것. 원래는 바지를 입히려고 했었다. 결정적으로 신발이 없는데... 마땅한 물건을 구하기가 힘들어 고생중...
들고 있는 검은 모노노후 3탄의 國重 으로, 친구가 같이 첨부된 검의 현판을 읽어보니 사이토 하지메의 검이라고 써있더랜다... 역시 일어를 모르니 알 수가 없지...

  12인치 시리즈는 거의 대부분 어느 정도 옷과 루즈류가 호환되기 때문에 현재는 칼을 오른손으로만 들게 하고, 왼손에는 Cy Girl 시리즈의 루즈인 데저트 이글을 손에 쥐어주었다. 그런데 보크스의 여성용 핸드는 인형용으로 작게 나온 것이 태반이라, 비교적 다른 핸드에 비해 큰 소드, 건 그립 핸드도 P8 이나 데저트이글처럼 성인 남자가 쥐기에 다소 어려운 권총들을 쥐게 만드는 데는 무리가 있다... 네오가이 핸드가 호환이 되려나 몰라...;; (재미있는 건 Cy Girl 시리즈의 여성들은 다들 상당한 골격을 자랑해서 데저트 이글이 베레타같은 느낌이 들 정도다...아무리 .357 모델이라고 해도...쿨럭; )

반응형

댓글0